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性속의 경제史

(性속의 경제史) 로마, 이성 발달로 성은 죽고...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정화담·성풍속연구가) 한동안을 끌어왔던 그리스 창녀들에 대한 이야기를 오늘은 일단락할 때가 왔다. 이제 다른 이야기로 넘어가야 독자제위들께서도 계속 흥미를 느끼실 일 아닌가. 그러나 자극적인 이야기만을 좋아하시는 독자들께서는 오늘은 적이 실망하실지도 모르겠다.

언젠가 경제가 흥할 때는 성도 개방되고 경제가 망하는 길로 들어서면 성도 굳게 닫힌다고 말했다. 니체는 그리스가 망한 것은 그들이 소위 아폴론적 세계관을 가지기 시작했을 때라고 설파한 적이있다. 아폴론적 세계관은 소크라테스에서 플라톤으로 이어지는 그리스 철학의 완성을 뜻한다. 그들이 디오니소스적 광란성을 버렸을때 그들은 더이상 지중해와 에게해를 빛내던 태양의 아들이 아니게됐다.??「두개의 정신이 대립하고 있다」고 니체는 썼다. 하나는 광란과무질서의 디오니소스적 정신이요, 다른 하나는 태양아래 빛나는 지성과 이성의 결실인 질서의 정신이다....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2.07(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서울 체험 관광
(카드뉴스) 동남아 이색 체험 여행지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아이와 함께 가는 겨울방학 여행
(카드뉴스) 노화 막는 슈퍼푸드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